3만5천년전 거대 동물 운석파편 뒤집어 썼다
3만5천년전 거대 동물 운석파편 뒤집어 썼다
  • 연합뉴스
  • 승인 2007.12.12 21: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만5천년 전에 살았던 매머드 등 거대 동물들이 하늘에서 쏟아지는 운석 부스러기 세례를 받았던 사실이 처음으로 드러나 놀라움을 주고 있다. 미국 로런스 버클리연구소 연구진은 알래스카에서 발굴된 약 3만5천년 전의 거대동물 엄니 7개를 분석한 결과 모두 운석 파편에 맞은 흔적을 보이고 있다고 미국 지구물리학연맹 회의에서 보고했다. / 연합뉴스

인기기사
정치
사회
경제
스포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