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의 주역’ 어린이들이 밝게 자라길”
“‘미래의 주역’ 어린이들이 밝게 자라길”
  • 김지은
  • 승인 2022.10.03 21: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차 노사, 사회공헌기금 1천600만원 출연 지역 아동센터 놀이공원 나들이 지원
현대차 노사는 3일 경주월드에서 ‘현대차 노사가 함께하는 놀이로 자라는 아이들’ 행사를 개최했다.
현대차 노사는 3일 경주월드에서 ‘현대차 노사가 함께하는 놀이로 자라는 아이들’ 행사를 개최했다.

현대자동차 노사가 사회적 돌봄이 필요한 지역 아동들의 건강한 성장을 도모하기 위해 나섰다.

현대차 노사는 3일 경주월드에서 ‘현대차 노사가 함께하는 놀이로 자라는 아이들’ 행사를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는 울산 북구 및 중구 지역 아동센터 소속 아동 400여명이 참여해 친구들과 함께 다양한 놀이기구를 이용하며 즐거운 나들이를 가졌다.

또한 인솔교사와 자원봉사자 40명이 참석해 어린이들의 체험을 도왔고 이번 행사를 지원한 현대자동차 노사와 울산사회복지공동모금회 관계자도 어린이들이 즐거운 가을 소풍을 만끽할 수 있도록 응원했다.

이번 나들이를 위해 현대차는 사회공헌기금 1천600만원을 출연해 놀이공원 입장권, 점심식사, 여행자보험, 간식구매 등 필요한 비용을 울산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북구지역 아동센터협의회에 기탁했다.

현대차 관계자는 “야외활동을 하기 좋은 가을 연휴에 아이들이 즐겁게 뛰어노는 모습을 보니 기쁘다” 며 “미래의 주역인 우리 아이들이 더욱 밝고 건강하게 자랄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관심을 갖고 응원하겠다” 고 밝혔다.

한편, 현대차 노사는 이번 놀이공원 나들이 지원 뿐만 아니라 저소득층 아동들의 소원을 들어주는 ‘소원을 부탁해’, 소외계층 아동들의 교육 격차 해소를 위한 ‘H-점프스쿨’, 크리스마스 소원을 들어주는 ‘H-파란산타’ 등 지역 아동들을 위한 사회공헌활동에 적극 앞장서고 있다. 김지은 기자

 


인기기사
정치
사회
경제
스포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