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NK경남은행, 경남·울산 성장 발전 평가서 ‘최우수’ 획득
BNK경남은행, 경남·울산 성장 발전 평가서 ‘최우수’ 획득
  • 김지은
  • 승인 2022.08.29 21: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BNK경남은행이 3년 연속 경남과 울산지역 성장 발전에 이바지한 은행으로 평가 받았다.

BNK경남은행은 ‘2022년 금융회사의 지역재투자 평가결과’에서 최고 등급인 종합 ‘최우수’ 등급을 받았다고 29일 밝혔다.

지역재투자 평가는 지역 예금을 받는 금융회사가 지역 경제 성장을 지원하도록 유도하기 위해 정부가 도입한 제도이다.

BNK경남은행은 지역자금 역외유출·중소기업 지원·서민대출 지원·인프라 투자·지역금융 지원전략 등 평가 항목에서 높은 점수를 획득했다.

이에 따라 부산 울산 경남지역에서 최우수를 받아 종합성적에서 최고 등급인 최우수를 차지했다. 특히 경남과 울산지역에서는 3년 연속 최우수를 받았으며 이번에는 부산지역에서도 최우수를 획득했다.

정윤만 BNK경남은행 여신영업본부 상무는 “2022년 금융회사의 지역재투자 평가결과를 통해 BNK경남은행이 경남과 울산 그리고 부산지역 성장 발전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는 점이 여실히 드러났다”며 “BNK경남은행은 동남권을 대표하는 금융기관으로서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코로나19와 경기침체로 어려움을 겪는 지역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에 대한 포용적 금융지원을 더욱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김지은 기자


인기기사
정치
사회
경제
스포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