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민의 빠른 일상생활 복귀를 기원합니다”
“이재민의 빠른 일상생활 복귀를 기원합니다”
  • 김지은
  • 승인 2022.08.04 20: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산항만공사, 이재민 임시 주거용 조립주택 ‘희망하우스 제2호’ 기부
울산항만공사는 4일 'UPA, 희망하우스 제2호'를 구호지원기관인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에 기부했다.
울산항만공사는 4일 'UPA, 희망하우스 제2호'를 구호지원기관인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에 기부했다.

 

울산항만공사(UPA)는 이재민 임시 주거용 조립주택인 ‘UPA, 희망하우스 제2호’를 구호지원기관인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에 기부했다고 4일 밝혔다.

UPA는 지구 온난화로 인해 지속적으로 발생하고 있는 대형 재난으로 구호물자 비축수량 부족문제를 해소하기 위해 이날 울산항 마린센터에서 ‘UPA, 희망하우스 제2호’ 제작을 위한 기부 전달식을 갖고 구호활동 지원 3차년도 사업에 본격 착수했다.

UPA는 2020년 5월에 희망브리지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재난·재해 구호활동 지원사업을 시행하고 있다. 2020년 8월 집중호우 수해지역(전남 구례군)에 이재민 응급구호세트(400개)를 긴급 지원했고, 지난해에는 ‘UPA, 희망하우스 제1호’를 사전 제작·비축해 올해 4월 대형 산불 피해지역(경북 울진군)에 지원한 바 있다.

UPA 김재균 사장은 “재난·재해 발생 시 이재민 보호 및 일상생활 복귀 지원을 위한 사회안전망 구축을 위해 공공기관으로서 ESG 경영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김지은 기자

 


인기기사
정치
사회
경제
스포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