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불어 사는 울산 만들기-남구청 문화체육과 이선호 주무관
더불어 사는 울산 만들기-남구청 문화체육과 이선호 주무관
  • 강은정 기자
  • 승인 2016.03.24 23: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모범공무원 수당 전액 기부 공직사회 귀감
 

“적은 돈이지만 우리 주변 어렵고 힘든 사람들에게 쓰여지면 좋겠습니다.”

울산시 남구청 문화체육과에 근무하는 이선호(49·사진) 주무관이 모범공무원 수당을 전액 기부해 주위를 훈훈하게 하고 있다.

이 주무관은 지난해 전국양궁대회와 여자축구선수권대회 등을 성공적으로 개최했다.

주민들을 위해 생활체육교실을 운영하고 이를 활성화 하는 일에도 앞장섰다.

그 공로를 인정받아 모범 공무원으로 선정돼 국무총리상을 수상했다.

이 주무관은 “이번에 상을 받을 수 있었던 것은 모든 직원들이 함께 노력한 결과”라고 말했다.

그는 이번 수상으로 매월 5만원씩 3년 동안 180만원의 특별수당을 국가로부터 지급받는다.

그는 이 수당 전액을 ‘어려운 이웃을 위해 써달라’며 사회복지남구후원회에 전달했다.

이 주무관과 같이 일하는 동료들은 “평소에도 직원들을 잘 배려해주고, 업무적인 면에서도 배울점이 많다”며 “이번 기부 결정은 지역사회에 환원하고 더불어 살아가려는 선행을 실천한 것이어서 공직사회에 귀감이 된다”고 말했다.

이선호 주무관은 “자발적인 기부참여로 이웃과 함께 하는 기부문화가 확산되길 바라는 마음에 이 같은 결정을 했다”며 “우리 주변에 어렵고 힘든 사람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강은정 기자


정치
사회
경제
스포츠